bar_progress
색상 바

아이폰13vs갤럭시Z, 전 세계 사로잡은 ‘폰의 매력’

당신의 선택은?

김희영 기자 2021.10.19

김희영 기자

2021.10.19
아이폰13 시리즈와 삼성 갤럭시Z 시리즈. ⓒ애플, 삼성전자


더 업그레이드되어 돌아왔다.


애플과 삼성의 소리 없는 치열한 경쟁이 이어지고 있다. 갤럭시Z 시리즈는 MZ세대를 겨냥한 신박한 디자인과 성능으로 마음을 사로잡았고, 아이폰13 시리즈는 카메라 업그레이드와 빨라진 기능들을 선보이며 디테일한 변화를 시도해 애플 덕후들의 취향을 저격했다.


폭풍적인 인기에 힘입어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는 상황까지 나타나고 있다. 특히 반도체 칩 부족 현상까지 겹치면서 애플의 경우 올해 아이폰13 생산량을 대폭 줄이는 것을 검토한다고 전해져 애플 덕후들의 구매욕을 더욱 상승시키고 있다. MZ세대가 열광하는 애플 아이폰13 시리즈와 삼성 갤럭시Z 시리즈의 각각의 장점을 담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정리해 봤다.






1. 폭발적인 인기
아이폰13의 인기가 뜨겁다. ⓒ애플


1일부터 예약 판매가 시작된 아이폰13 시리즈의 인기가 뜨겁다. 가격 동결이라는 비장의 카드를 빼든 애플은 사전 예약 판매에서도 완판을 이끌며 이슈몰이 중이다. 출시 첫 주말부터 물량 부족 사태가 일어나며 아이폰13 프로를 시작으로 전 시리즈 제품에 대한 무한 대기를 반복해야 하는 상황이다.


이번에 출시된 새로운 시리즈는 아이폰13, 아이폰13 미니, 아이폰13 프로, 아이폰13 프로 맥스 등 4가지로 구성됐다. 카메라와 배터리의 업그레이드, 빠른 구동성에 초점을 맞춰 아이폰 덕후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2. 달라진 사양

(1) 아이폰13 & 아이폰13 미니

아이폰13과 미니 디자인. ⓒ애플


아이폰13과 미니는 Super Retina XDR 디스플레이로 밝은 곳에서도 선명하게 화면을 볼 수 있다는 특징을 살렸다. 컬러는 핑크, 블루, 미드나이트, 스타라이트, 프로덕트 레드 등 5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저장 용량의 경우 128GB, 256GB, 512GB가 있어 원하는 용량을 선택해서 사용할 수 있다.


업그레이드된 카메라는 1.7?m 픽셀이 적용된 새로운 와이드 카메라로, 듀얼 카메라 시스템 중 가장 큰 센서를 탑재했다. 더 많은 빛을 포착함으로써 노이즈를 최소화하고 더 밝은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어두운 곳에서 더 선명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효과가 생겨 야간에도 부담 없이 사진을 찍을 수 있다. 또한 TrueDepth 카메라 시스템으로 시네마틱 모드, 사진 스타일, 야간 모드 셀피, 스마트 HDR4 등 후면 카메라의 최신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 사용량이 많은 MZ세대에 맞게 배터리도 아이폰13은 2.5시간, 미니는 1.5시간 더 긴 배터리 사용 시간을 더했다. 실제 사용을 해본 유저들은 배터리가 줄어드는 시간이 이전 모델보다 훨씬 낫다는 평이다.



(2) 아이폰13 프로 & 아이폰13 프로 맥스

아이폰13 프로. ⓒ애플


아이폰13 프로와 프로 맥스는 그래파이트, 골드, 실버, 시에라 블루 등 4가지 종류의 색상으로 출시됐다. A15 Bionic 칩에 5코어 GPU로 버벅거림 없는 빠른 그래픽 성능과 자연스러운 게임 구현이 가능하다. 맞춤형 OLED 기술이 뛰어난 해상도와 색상을 표현해 주는 것도 이전과 다른 점이다. 저장 용량은 128GB, 256GB, 512GB뿐 아니라 1TB까지 저장 가능해 용량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아이폰13 시리즈 중에서도 카메라 기능이 월등한 아이폰13 프로와 프로 맥스의 경우 특히 렌즈에 많은 신경을 썼다. 망원, 울트라 와이드, 와이드 등 3개의 렌즈로 더욱 선명하면서도 디테일한 피사체를 담을 수 있도록 기능을 향상시켰다. 망원 렌즈는 f/2.8 조리개와 77㎜ 초점 거리를 잡으며 3배 광학 줌이 가능하다. 울트라 와이드는 f/1.8 조리개, 13㎜ 초점 거리로 빨라진 센서를 활용해 다양한 프레이밍 옵션을 사용할 수 있다. 와이드는 26㎜ 초점 거리로 저조도 환경에서도 밝고 선명한 촬영이 가능해 시간과 장소에 한계 없이 다양한 사진 및 영상을 담을 수 있다. 아이폰13 프로 맥스는 2.5시간, 아이폰13 프로는 1.5시간 더 긴 배터리 사용 시간을 더했다.



3. 아이폰은 아이폰(!)
성능 업그레이드를 선택한 아이폰13 시리즈. ⓒ애플


두터운 고정 팬층을 자랑하는 아이폰 유저들은 이번 아이폰13 출시 소식에 발 빠르게 구매를 이어나가고 있다. 전면 화면의 노치 부분을 줄이고 시스템과 카메라 성능을 향상시킨 아이폰은 기대 심리와 맞아떨어지며 빠르게 품절되고 있다.


특히 아이폰만의 감성을 담아 더욱 업그레이드된 카메라가 SNS를 즐겨 하는 MZ세대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접사 기능의 경우 사물의 질감까지 표현할 수 있을 정도로 세부적인 기능이 향상됐고 시네마틱 모드는 자동 심도 변화와 후편집 심도 조절을 통해 영화를 찍는 것 같은 효과를 보여준다. 영상과 사진 마니아층에서 ‘아이폰이 아이폰 했다’라는 반응을 얻는 것도 카메라 부분의 변화가 크게 작용한 것이라 볼 수 있다.


디자인 변화가 크지 않아 혁신이 없다는 혹평을 받기도 했지만 유저들이 아이폰을 선택할 때 가장 고려하는 기능 부분을 최고 성능으로 끌어올렸다는 것은 오히려 실용성을 추구하는 MZ세대의 특징을 잘 반영한 변화라고 보여진다. 다만 노치 축소나 버튼 위치 변경 등 소소한 변화 대신 좀 더 획기적인 디자인을 원하는 소비자의 니즈도 내년 출시된 아이폰14에서는 조금 더 반영될 수 있기를 바란다.








1. 폴더블폰 대중화 이끄는 삼성
폴더블폰 대중화 노선을 선택한 삼성전자. ⓒ삼성전자


바 타입 스마트폰에 지루함을 느끼던 MZ세대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폴드3와 플립3의 인기가 폭발적이다. 추세에 힘입어 폴더블폰 대중화 노선을 선택한 삼성은 갤럭시S 시리즈들을 기존 일정보다 조금 미뤄 출시할 전망이다.


길고 좁아진 액정 사이즈에도 다양한 앱 구동성을 자랑하는 갤럭시Z 시리즈는 사전 예약자 92만 여명의 신청과 함께 개통 첫날에만 27만 대가 개통되며 국내 스마트폰 개통 첫날 기록을 새로 썼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예측보다 많은 수요로 사전 개통 기간을 처음으로 2차례 연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본격적인 폴더블폰 대중화를 위해 차별화된 마케팅도 이목을 집중시킨다. 약 40여 개 브랜드와 액세서리 컬래버레이션을 선보이며 MZ세대 트렌드인 ‘폰 꾸미기’ 문화를 이끌고 있다.



2. 업그레이드 사양

(1) 갤럭시Z 폴드3

S펜과 갤럭시Z 폴드3. ⓒ삼성전자


갤럭시Z 폴드3는 팬텀 블랙, 팬텀 그린, 팬텀 실버 등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저장용량은 256GB, 512GB 등 2가지로 선택할 수 있다. 디스플레이는 뉴 인피니티 플렉스 디스플레이로 22.5:18 비율의 7.6인치 대화면으로 몰입감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3개 앱을 한 번에 사용할 수 있는 갤럭시Z 폴드3. ⓒ삼성전자


폴더블 최초 방수 기능을 탑재했고 S 펜이 포함되어 메인 디스플레이 사용 중 펜을 이용해 메모를 하거나 스케치가 가능하다. 돌비 애트모스와 스테레오 스피커로 사운드 질을 향상시켜 영상과 음악을 볼 때 고음질을 느낄 수 있다. 또한 자주 사용하는 앱들을 최적화 형태로 사용할 수 있는 화면 레이아웃 시스템 이용이 가능하다. 대화면에서 3개의 앱을 열어 화면을 분할해 한 번에 사용할 수 있다.


카메라는 전면과 후면, 메인 디스플레이에 위치한 5개의 카메라가 촬영을 더욱 풍성하게 만든다. 야간 모드는 AI가 색감과 실루엣을 정확하게 잡아내 담아내는 것이 특징이다.



(2) 갤럭시Z 플립3

2030 여성들에 가장 큰 인기를 얻고 있는 갤럭시Z 플립3. ⓒ삼성전자


갤럭시Z 플립3은 크림, 그린, 라벤더, 팬텀 블랙, 화이트, 핑크, 그레이 등 7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용량은 256GB 한 가지로, 디스플레이는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로 6.7인치의 22:9 화면비를 자랑한다. 스크린을 두 개로 나눠서 두 가지 앱을 동시에 구동시킬 수도 있다. 물에도 무리 없는 방수 기능을 탑재했으며 앞면과 뒷면 모두 견고한 고릴라 글래스로 제작되어 스크래치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카메라는 플렉스 모드 카메라로 각도에 맞춰 삼각대 없이 핸즈프리 셀피를 완성할 수 있다. 특히 바깥쪽에 위치한 커버 디스플레이 프리뷰로 셀피를 찍을 수 있다는 매력적인 장점을 가졌다.



3. 갤럭시Z와의 컬래버레이션
갤럭시Z 시리즈와 다양한 컬래버레이션을 시도하는 삼성. ⓒ삼성전자


기술과 기술의 만남은 엄청난 시너지를 만들어낸다. 삼성도 다양한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빛나는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Z 폴드3와 제네시스 신형 전기차 GV60과 협업으로 디지털 키 서비스를 선보였다. 초광대역(Ultra-Wideband, UWB) 기술 기반의 디지털 키가 자동차에 가까이 다가가면 문을 잠그거나 잠금 해제를 편리하게 할 수 있다. 갤럭시Z 폴드3를 포함해 갤럭시 S21+·S21 울트라, 갤럭시 노트20 울트라, 갤럭시Z 폴드2 등에서도 연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사용 가능할 예정이다. 특히 사용자가 설정한 기간에 따라 해당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친구나 가족에게 삼성패스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키 공유도 할 수 있으니 참고할 것.


또한 이달 20일 진행될 ‘삼성 갤럭시 언팩 파트2’ 초청장에 공개된 이미지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갤럭시Z 플립3에 비스포크와 비슷한 형태로 상단과 하단 부분에 자유롭게 색 조합이 가능한 패널을 출시하는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는 것. 더불어 방탄소년단과의 새로운 협업 가능성도 주목받고 있다. 삼성전자 공식 트위터에 올라온 BTS 사진과 갤럭시Z 플립3가 연관된 이벤트가 공개될 것이란 추측에 큰 기대감을 불러 모으고 있다. MZ세대가 추구하는 이색적인 협업 프로젝트를 시도하는 삼성의 다양한 시도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희영 기자 hoo04430@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