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박정우, 소년과 남자를 넘나드는 묘한 매력

날아올라라 박정우

장지혜 기자 2020.12.24

장지혜 기자

2020.12.24
박정우, 소년과 남자를 넘나드는 묘한 매력


이번 촬영에서 박정우는 소년 미 넘치는 풋풋한 외모 뒤에 감추어 둔 시크하고 남성적인 콘셉트를 완벽 소화하며 소년과 남자의 경계를 넘나드는 묘한 매력의 화보를 완성했다. 카메라를 바라보는 심쿵 눈빛과 거침없는 포즈로 박정우 만의 블랙홀 매력을 발산, 여심을 흔드는 비주얼 화보를 완성했다.


박정우, 소년과 남자를 넘나드는 묘한 매력


기본기부터 착실하게 쌓아왔어요


시리즈 누적 조회 수 3.5억 뷰라는 엄청난 기록을 자랑한 웹드라마 '연애플레이리스트'에서 ‘강윤’ 역으로 출연한 배우 박정우는 시즌을 거듭할 때마다 한 뼘 성장한 연기력과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신인답지 않은 존재감을 드러냈다. 그는 “이전 시즌을 많이 모니터 해보고, 연기적으로도 부족한 부분이 많다고 생각했다. 화학과 오빠처럼 보이려고 연구하기보다는 연하남에서 좀 더 든든한 모습을 보이려고 노력했다”라며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의 비결을 밝혔다. 또한, “실전 촬영은 짧은 순간이라 단숨에 집중해야 한다. 그래서 매력적이기도 하다. 촬영장에서는 순간 집중을 통해 아이디어가 번쩍 떠오른다”라며 프로페셔널한 배우로서의 면모를 드러냈다.


배우 박정우 배우 박정우


언제나 초심 그대로 연기할 거예요


내성적인 성격이지만 더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위해 새로운 도전을 망설이지 않는다는 박정우는 내년 방영될 드라마 '날아올라라 나비'의 ‘무열’에 대해 “성격적으로 박정우라는 사람과 정말 다르다. 아예 다른 인물이다 보니 더 찾아보게 되고 연구하게 되더라. 극 역할의 몰입도를 위해 박정우와는 다른 이미지로 머리를 기르는 중이다”라며 새 작품에 임하는 열정을 숨김없이 드러냈다. 특히, “초심을 잃지 않는 사람이 되기 위해, 일을 마치고 퇴근하는 길에 강변북로를 바라보며 항상 다짐한다. 나는 절대 처음과 다르지 않은 사람이 될 테다”라며 연기를 향한 순수한 마음을 소신 있게 전했다.


한편, '연애플레이리스트'를 통해 대세 배우로 확실하게 눈도장을 찍은 박정우는 '날아올라라 나비'에서 미용실의 막내 인턴 ‘무열’ 역으로 캐스팅되며 차기작을 기다려온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날아올라라 나비'는 사람들을 눈부시게 변신시켜주는 헤어 디자이너들의 이야기로, 내년 상반기 JTBC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사진=싱글즈



장지혜 인턴기자 ss04280@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