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이달의 소녀 희진, 센터 비주얼

"더 나은 내일을 향해"

김은지 기자 2020.12.02

김은지 기자

2020.12.02
이달의 소녀 희진, 센터 비주얼


그룹 이달의 소녀(LOONA) 희진이 데뷔 후 첫 화보 커버를 장식했다.


이달의 소녀(희진, 현진, 하슬, 여진, 비비, 김립, 진솔, 최리, 이브, 츄, 고원, 올리비아 혜)의 첫 번째 멤버 희진은 웰니스 매거진 '필라테스S'의 2020년 12월호 커버를 장식, 다양한 콘셉트와 스타일링으로 센터 비주얼의 매력을 과시했다.


희진이 커버를 장식한 '필라테스S'는 빛을 좇아 내일로 가는 여정(Follow The Light For Better Tomorrow)을 테마로 연말의 고요하면서도 들뜬 무드를 '빛'을 활용해 희진만의 컬러로 해석하여 소녀스럽고 몽환적인 매력을 다채롭게 이끌어내 주목을 받았다.


이달의 소녀 희진, 센터 비주얼

이달의 소녀 희진, 센터 비주얼

이달의 소녀 희진, 센터 비주얼

이달의 소녀 희진, 센터 비주얼

그룹 이달의 소녀 희진 그룹 이달의 소녀 희진


특히 끝이 보이지 않던 올해가 저물고 있는 현재를 표현, 자욱한 안개를 헤치고 어두운 장막이 걷히길 염원하며 조금이나마 밝은 내일로 날아갈 시간이라는 스토리를 다양한 콘셉트 속에 담아내 보는 즐거움을 선사했다.


화보 속 희진은 레이스 롱 시스루 드레스를 입고 어둠 속에서 안개를 헤치고 나아가는 몽환적인 화보를 통해 영화 속 여주인공 같은 매력을, 붉은 꽃들이 만개한 숲속에서 서정적이면서도 청순한 콘셉트로 뮤직비디오 주인공 같은 느낌을 주어 감탄을 자아냈다.


희진은 인터뷰를 통해 최근 발매된 이달의 소녀의 세 번째 미니앨범 '미드나잇'(12:00)의 글로벌한 인기에 대해 "정말 감사한 것 같다. 국가가 다르더라도 음악을 통해 하나로 연결될 수 있음에 진심으로 감사한 마음이 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앞으로 상황이 나아진다면 세계적으로 유명한 페스티벌 무대를 통해 우리만의 퍼포먼스를 꼭 선보이고 싶다"며 "앞으로도 초심과 겸손함은 잃지 않되 높은 곳을 바라보며, 차근차근 더 나은 내일을 향해 나아가는 팀이 되고 싶다"고 했다.


사진=필라테스S



김은지 기자 hhh50@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