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열받은 피부 온도, 뷰티템으로 다스리자

쿨링이 필요해!

김은지 기자 2020.08.19

김은지 기자

2020.08.19
배우 김고은. 사진=가히 배우 김고은. 사진=가히

덥고 습한 날씨가 지속되는 요즘, 온종일 마스크 착용까지 더해지면서 피부 온도는 계속해서 올라가고 있다. 피부 온도가 높아지면 모공이 늘어나고 피부 장벽을 약화시키는 열노화 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 여기에 늘어난 땀과 피지 분비량 때문에 사람들은 자신의 피부가 건조해진다는 것을 느끼지 못하고, 기초 화장을 생략하는 등 관리의 악순환이 계속돼 피부 노화를 야기할 수 있다.


피부열로 건조해진 여름, 피부를 제대로 관리해야 다가오는 환절기에도 촉촉하고 탱탱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열노화로부터 피부 건강을 지키기 위해선 직사광선(자외선)은 피하고 수분관리를 해주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열감을 내려주며 피부 보습에 도움이 되는 제품을 소개한다.


고온 건조한 피부에 즉각적인 쿨링+보습

'링클바운스 콜라겐 미스트 앰플'. 사진=가히 '링클바운스 콜라겐 미스트 앰플'. 사진=가히

피부 열감을 내려주면서 피부 속 보습과 탄력까지 케어하고 싶다면 흡수 속도가 높은 콜라겐 미스트 제품을 추천한다. 가히의 '링클 바운스 콜라겐 미스트 앰플'은 제품명 그대로 앰플을 미스트로 만든 제품이다. 빠르고 효과적으로 수분과 탄력을 채워준다. 초미세 안개분사는 얼굴 전체에 끈적임없이 흡수돼 촉촉한 윤광피부를 선사한다.


야외 활동으로 달아오른 두피열·모발 손상 예방

'에너자이징 샴푸'. 사진=다비네스 '에너자이징 샴푸'. 사진=다비네스

두피는 온도와 습도에 민감해 열노화 현상과 모발 손상이 일어나기 쉬운 부분이다. 다비네스의 '에너자이징 샴푸'는 연약한 두피와 가늘어진 모발을 위한 두피 개선 샴푸다. 시원한 향과 함께 사용 후 쿨링감을 선사해 여름철 두피열을 케어하는데 효과적이다. 뿐만 아니라 에너자이징 샴푸에 함유된 커피 카페인은 모발 밀도를 개선해 모발 성장을 돕는다.



김은지 기자 hhh50@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