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내부부터 아름답게! 속부터 챙기는 뷰티 트렌드♡

겉만 화려하게? 진정한 뷰티를 고민할 때!

주예진 기자 2020.07.29

주예진 기자

2020.07.29
내부부터 아름답게! 속부터 챙기는 뷰티 트렌드♡

자고로 내면이 아름다운 자가 진정으로 아름다운 법. 뷰티 역시 마찬가지다. 두껍고 답답한 메이크업만이 전부가 아닌 것. 겉이 아닌 '속에서부터 이끌어내는 아름다움'에 대한 추구가 뷰티계에 돌고 있다.




위 따옴표

건강부터 챙기자
홈트레이닝


내부부터 아름답게! 속부터 챙기는 뷰티 트렌드♡

코로나 19 사태 이후 운동조차 자유롭지 못해진 지금. 집에서 짧은 시간 동안 손쉽게 운동할 수 있는 '홈트레이닝'이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엄격한 PT 선생님도, 거창한 운동 기구도 필요 없다. 맨손 운동 위주로 유산소부터 무산소까지 전문가의 유튜브를 통해 배울 수 있다. 함께 구호를 외치고 댓글에 운동 기록을 남기는, 그야말로 언택트 시대 맞춤형 자기 관리가 가능하다.




위 따옴표

나는 먹으면서 관리한다!
이너 뷰티


내부부터 아름답게! 속부터 챙기는 뷰티 트렌드♡

이너 뷰티란 '먹는 화장품'이라는 뜻으로, 내부에서부터 건강한 피부를 가꾸자는 의미다. 화장품을 바르는 등 인위적인 방법으로 표면만 일시적으로 좋게 만드는 것이 아닌, 습관을 통해 아름다워지는 것을 추구한다. 화장품이 아무리 좋더라도 피부의 장벽을 모두 뚫고 100% 흡수되기는 불가능하기 때문. 따로 특별한 약을 준비할 필요는 없다. '물 꾸준히 마시기', '아몬드 등 건강 간식 먹기' 등 생활 속에서 실천하는 것이 바로 이너 뷰티다.




위 따옴표

피부 본연의 힘을 키우는
마이크로바이옴


내부부터 아름답게! 속부터 챙기는 뷰티 트렌드♡

신체에 공생하는 미생물인 마이크로바이옴. 미생물은 장에만 좋은 것 아니냐고? 모르는 소리! 유익한 공생 미생물은 피부 건강을 지키는 데에도 지대한 역할을 한다. 미생물은 피지를 먹고 산을 만들어, 피부가 약산성을 띠게 하고 곰팡이나 유해균을 막는 데 도움을 주기 때문. 이런 마이크로바이옴을 기반으로 스킨케어를 한다면 단순한 영양 공급을 넘어, 피부 본연의 힘을 키우게 된다. 다시 한번 되새기자, '미생물, 먹지 마세요. 피부에 양보하세요!'


사진=Pexels



주예진 인턴기자 yetinlife@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