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홈캉스' 위한 뷰티 레시피

무더운 여름, 이 제품들로 관리 시작!

김보미 기자 2020.07.14

김보미 기자

2020.07.14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코로나19로 성인 남녀 10명 중 7명은 올해 여름휴가를 집에서 보낼 것으로 보인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성인 남녀 7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72.3%가 '홈캉스'를 하며 보낼 것이라고 답했다.

올 여름 휴가에 '홈캉스'를 즐기기로 결정했다면, 그동안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보는 시간을 갖는 것은 어떨까. 쌓였던 피로를 해소하고, 피부에도 휴식을 선사해 주는 뷰티 아이템들로 완벽한 휴가를 보내보자.


위 따옴표

피부도 지치는 무더운 여름, 시원하게 관리하자!

장시간 마스크 착용에 무더위까지 겹치면서 지칠대로 지친 피부. 이럴 때에는 많은 제품을 바르기보다는 한 두 가지 제품을 선택해 관리하면 피부의 자극이 줄어들고 피부 컨디션도 올라간다. 더위에 지친 피부를 시원하게 진정시켜 주고, 충분한 수분을 더해 피부에 충분한 휴식을 선물해 주자.


사진=리얼베리어, 티엘스 사진=리얼베리어, 티엘스


리얼베리어 '아쿠아수딩 앰플 대용량'은 여름철 메마른 피부에 집중 수분 충전을 도와주는 고수분 앰플로, 최근 기존 30ml 용량에서 55ml로 업그레이드해 올리브영에 단독 출시했다. 저분자부터 고분자까지 5가지의 히알루론산이 피부 흡수 및 침투 깊이를 컨트롤하며 끈적임 없이 빠르게 스며든다. 또한 MLE 피부장벽 포뮬러가 피부장벽을 탄탄하게 가꿔 수분 손실을 최소화한다. 오일 프리 타입 제품으로 모든 피부 타입에 사용할 수 있다.


티엘스의 '콤부차 리얼 티톡스 마스크'는 탁월한 티톡스 효과를 지닌 것으로 알려진 콤부차 추출물과 리얼잎이 함유된 고농축 수분 젤 제형의 워시 오프 팩이다. 하루 10분, 단 1회 사용만으로 민감해진 피부 진정과 쿨링 효과는 물론 피부를 맑고 촉촉하게 가꾸어준다. 3중 히알루론산이 함유된 수분 젤 베이스가 피부에 풍부한 수분감을 선사하고, 화장솜 등 마찰에 의한 자극 없이 부드럽게 각질을 정돈해 매끈한 피부결로 만들어준다. 인체 적용 시험을 통해 1회 사용 후 피부결 및 피부톤, 피부 붓기 개선에 대한 효과를 입증했다.


위 따옴표

집에서 편안하게 즐기는 스파

몸에 쌓인 피로와 뭉친 근육을 풀어주기 위해서는 따뜻한 물에 반신욕을 해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반신욕은 몸을 부드럽게 이완시켜주고, 노폐물과 각질 제거, 혈액 순환에 도움이 된다. 이때 입욕제를 넣어 향기로움을 더하면 스트레스와 불쾌지수를 동시에 날려버릴 수 있다.


사진=러쉬, 해피바스 사진=러쉬, 해피바스


러쉬의 '빅블루'는 바닷소금과 신선한 해초가 피부를 부드럽고 매끄럽게 하는 목욕 전용 밤이다. 향기로운 라벤더 오일과 상큼한 느낌을 주는 레몬 오일이 어우러져 마치 휴양지에 온 듯한 기분을 선사한다.


해피바스 '시암아로마 버블 입욕제'는 모래처럼 미세한 월넛 입자와 솔트가 각질 제거에 도움을 주며, 반신욕 후 보들보들한 피부로 만들어준다. 특히 시암아로마의 깊은 향으로 태국 스파에 온 듯한 기분 좋은 반신욕 시간을 보내보자.


위 따옴표

셀프 네일과 염색으로 기분 전환

노출의 계절인 여름이 오면 네일과 헤어에 더욱 신경을 쓰게 된다. 최근에는 전문 숍에서 받은 듯한 세련된 디자인과 손쉬운 사용법을 갖춘 제품들이 출시되면서 집에서도 쉽게 기분 전환을 할 수 있다.


사진=키스뉴욕, 미쟝센 사진=키스뉴욕, 미쟝센


키스뉴욕의 '썸머페디 컬렉션'은 영롱보스 자개, 시선 강탈 글래스, 귀여움 게이지 폭발 깅엄체크 디자인을 더한 원터치 리얼 젤 페디팁이다. 굽거나 말릴 필요 없이 꾹 눌러 붙이면, 언제 어디서나 네일숍에서 받은 듯한 고광택, 고퀄리티 리얼 젤 페디가 3초 만에 완성된다.


미쟝센 '헬로크림'은 블랙부터 브라운 색상까지 퍼스널컬러에 맞춰 선택 가능한 셀프염색약이다. 콩과 쌀에서 추출한 미세단백질 및 제주산 프로폴리스와 로열젤리를 담았다. 미세단백질이 모발 깊숙이 흡수해 염색 후 머릿결 손상을 감소시키고, 프로폴리스와 로열젤리 성분은 영양을 공급하여 머릿결을 부드럽게 한다.



김보미 인턴기자 jany6993@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