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편의점 샐러드 5종, 에디터가 다 먹어봄!

편의점에서 리코타치즈 샐러드라니!

김보미 기자 2020.05.21

김보미 기자

2020.05.21
편의점 샐러드 5종, 에디터가 다 먹어봄!

컵 떡볶이를 사러 편의점에 간 에디터. 삼각김밥도 고르려다, 생각지도 못한 제품을 발견했습니다. 바로, 샐러드 전문점에서 파는 것 같은 비주얼의 샐러드.

다이어트 중인 사람부터 한 끼 식사를 간단하게 해결하고 싶은 사람까지! 편의점 샐러드를 먹을까 말까, 어떤 종류를 고를까, 고민하고 있다면 이 리뷰를 주목해 주세요. 에디터가 직접 먹어본 다섯 종의 샐러드 리뷰, 지금 시작할게요!


피그 인 더 가든
치킨 스테이크 볼

편의점 샐러드 5종, 에디터가 다 먹어봄!

기름기 없는 닭고기와 올리브, 치즈와 삶은 메추리알이 들어 있는 샐러드예요. 그레이프 발사믹 드레싱을 뿌려 먹는 제품이랍니다! 담백한 닭고기가 적당량 들어 있어 다이어터들에게도 좋을 것 같아요. 에디터를 깜짝 놀라게 한 건, 올리브의 양! 생각보다 올리브가 많이 들어 있었어요. 자칫 느끼할 수 있는 구성이지만, 발사믹 드레싱이 맛의 밸런스를 잘 잡아 줍니다.

별점 ●●●◐

한줄평 올리브를 사랑하지만, 내용물에 비해 가격이 비싸다고 생각했어요.


피그 인 더 가든
에그가 먼저닭 미니샐러드

편의점 샐러드 5종, 에디터가 다 먹어봄!

이름처럼, 닭고기와 삶은 달걀이 함께 들어가 있어요. 내용물은 단출한 편인데, 양은 적당합니다. 스파이시 랜치 드레싱을 뿌려 먹는 제품이에요. 드레싱 봉지에는 '은은한 매콤함' 이라고 쓰여 있지만, 그다지 매콤하지는 않아요. 랜치 드레싱을 즐겨 먹는 편이라면 도전해 봐도 좋은 샐러드.

별점 ●●●◐

한줄평 너무 고급스러운 맛을 기대했던 걸까요? 하지만 3,500원이나 투자했는걸요···


피그 인 더 가든
리코타 치킨 아몬드볼

편의점 샐러드 5종, 에디터가 다 먹어봄!

스프링 에디션으로 야심차게 출시됐던 샐러드. 패키지부터 벚꽃이 가득 그려져 있었어요. 닭고기와 삶은 달걀 슬라이스, 리코타치즈가 가득! 연한 딸기 맛이 느껴지는 트윈베리 드레싱도 함께 들어 있어요. 아몬드 슬라이스가 리코타치즈에 콕콕 박혀 있어, 더욱 고소한 맛이에요. 채소와 곁들여 먹을 수 있는 각종 재료들이 푸짐하게 들어 있어서, 가벼운 식사 대용으로도 좋습니다.

별점 ●●●

한줄평 트윈베리 드레싱 맛이 생각보다 연한 편이에요. 약간 느끼했지만, 재료들이 가득 들어 있다는 점에서 만족!



샐러드를 만드는 사람들
쉬림프 레몬 콥 샐러드

편의점 샐러드 5종, 에디터가 다 먹어봄!

믿고 먹는 쉬림프 샐러드. 새우부터 호두와 포도까지, 다양한 재료가 아주 알차게 들어가 있답니다. 파프리카가 들어가 있긴 한데, 아주 얇게 채썰려 있었어요. 에디터처럼 파프리카의 콕 쏘는 맛에 약한 사람들도 먹을 수 있을 정도! 상큼 달콤한 레몬 드레싱이 정말 잘 어울려요.

이 샐러드의 맛을 완벽하게 완성시켜 주는 것은, 바로 호두입니다. 양상추와 새우, 파프리카 등을 한데 섞어 먹다가, '와작' 씹히는 호두의 고소함! 너무너무 완벽한 조합이었어요. 브런치 메뉴와 가볍게 먹기 좋을 것 같은 샐러드.

별점 ●●●●◐

한줄평 샐러드의 양과 재료의 조합이 매우 적절했어요. 드레싱도 상큼했습니다!


샐러드를 만드는 사람들
딸기 리코타치즈 샐러드 / 4,600원

편의점 샐러드 5종, 에디터가 다 먹어봄!


딸기, 오렌지, 리코타치즈, 견과류가 들어가 있는 제품! 블루베리 드레싱과 함께 먹는 샐러드예요. 리코타치즈의 양도 꽤 적당한 편이에요. 블루베리 드레싱과 딸기의 달콤함이 어울리지 않는 듯 하면서도 잘 어울려요. 리코타치즈와 견과류가 고소함을 더해줍니다. 드레싱 맛이 매우 진한 편이니, 재료 고유의 신선한 맛을 느끼고 싶다면 드레싱을 조절해서 넣는 것이 좋아요. 전체적으로, 건강한 달콤함이 느껴져 좋았어요.

별점 ●●●●

한줄평 과일과 채소를 함께 먹으니 건강해지는 느낌이에요. 기분까지 상쾌해진다고나 할까요? 아, 드레싱을 묻히지 않고서는 오렌지 껍질을 깔 수 없다는 점이 조금 아쉽습니다.

편의점 샐러드 5종, 에디터가 다 먹어봄!


김보미 인턴기자 jany6993@asiae.co.kr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