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태연, 힐링·청순 뷰티 여신

어퓨 코스메틱 뮤즈 태연 화보

김은지 기자 2020.05.19

김은지 기자

2020.05.19
태연, 힐링·청순 뷰티 여신

가수 태연이 팬들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태연은 오는 21일 매거진 퍼스트룩 화보를 통해 뷰티 여신의 자태를 공개했다. 어퓨 코스메틱 뮤즈인 그는 초록 식물이 가득한 세트장에서 치유와 힐링의 청순함을 드러냈다.


본투비 매드프루프 마스카라를 바를 때에는 아찔하고 또렷한 눈매를 자랑하며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아울러 태연은 입술에 스파클링 포인트를 더해 인형처럼 영롱하고 러블리한 탱구 비주얼을 자랑했다.

태연, 힐링·청순 뷰티 여신

태연, 힐링·청순 뷰티 여신

자타공인 '코덕(코스메틱 덕후)' 태연은 "심심하고 특별히 할 일이 없으면 코스메틱 숍에 가서 놀아요. 신상 구경도 하고 이것저것 발라보고, 집에서 혼자만의 테스트도 해봐요. 그렇게 노는 게 제 스트레스 해소법이기도 해요"라며 일상을 전했다.


이어 "과감한 변신도 저답게 소화해서 다시 멋지게 내놓고 싶어져요. 특히 화보 촬영은 각 분야의 전문가분들과 머리를 맞대고 다양한 의견을 듣고 절충하며 결과를 향해 함께 나아가는 과정을 즐겨요. 그 과정에서 제가 몰랐던 전문적인 노하우나 새로운 인사이트를 얻기도 하고요. 오늘도 그런 점에서 무척 뜻깊은 작업이었어요"라고 전했다.

태연, 힐링·청순 뷰티 여신

가수 태연 화보 가수 태연 화보

꾸준히 한 길을, 그것도 성공적으로 개척해가고 있는 태연의 원동력은 팬들이었다. 그는 "팬들을 생각하면 이상하게 울컥해요. 고마움, 미안함, 애틋함, 뭔가 한두 마디 말로는 설명이 안되는 복잡한 감정이 울컥 치밀어 올라서 만날 때마다 말문이 막혀요. 변하지 않고 계속해서 저희를 아껴주고 사랑해 주는 팬분들이 그냥 곁에 있어준단 사실만으로, 그 자체만으로 참 고마워요"라고 전했다.


사진=퍼스트룩



김은지 기자 hhh50@asiae.co.kr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