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이초희, 안경 벗고 확 바뀐 비주얼

로맨스 요정 등극

김은지 기자 2020.05.18

김은지 기자

2020.05.18
배우 이초희. 사진=KBS 2TV '한 번 다녀왔습니다' 방송 화면 배우 이초희. 사진=KBS 2TV '한 번 다녀왔습니다' 방송 화면

배우 이초희가 안경을 벗고 여신 미모를 뽐냈다.


이초희는 지난 17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극본 양희승/연출 이재상)에서 그동안 아름다운 비주얼을 가렸던 안경을 벗고 한껏 차려 입은 다희 역을 연기했다.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사돈 관계였던 다희와 재석(이상이 분)의 두근거리는 로맨스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재석은 억지로 본 맞선을 파투내기 위해 다희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다희는 재석의 집요한 부탁에 결국 가짜 애인 연기를 했다. 안경을 벗고 180도 달라진 변신에 재석이 깜짝 놀라는 모습이 그려지며 설렘을 유발했다.


특히 확 변신한 다희가 다정하게 팔짱을 끼자 재석이 사랑의 감정을 느끼는 듯한 모습이 흥미를 자극했다. 방송 말미 공개된 예고편에는 두 사람이 손을 잡거나 다정하게 데이트를 하는 모습이 담겨 안방극장을 흐뭇하게 했다.



김은지 기자 hhh50@asiae.co.kr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