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굿캐스팅' 국정원 복귀한 최강희의 '블랙요원 룩'

수트 → 액션룩, 소화 못하는 게 없는 백요원♥

주예진 기자 2020.05.11

주예진 기자

2020.05.11
'굿캐스팅' 국정원 복귀한 최강희의 '블랙요원 룩'

배우 최강희가 SBS 드라마 '굿캐스팅'의 백찬미로 돌아왔다. 영화 '7급 공무원' 이후 7년만에 다시 국정원 요원이 된 최강희. 2020년의 블랙 요원으로서 최강희의 패션은 어떨까. 드라마 속 액션만큼이나 시원시원하고 멋이 뚝뚝 떨어지는 그의 스타일링을 짚어보았다.




위 따옴표

슈트로 걸크러시 폭발!


'굿캐스팅' 국정원 복귀한 최강희의 '블랙요원 룩'

최강희는 1화부터 걸크러시 폭발하는 슈트 패션으로 엔딩 씬을 장식했다. 오버핏 슈트에 이너로는 크롭탑을 매치, 아무나 따라할 수 없는 독보적인 스타일링을 선보인 것. 그의 슈트 룩을 완성시키는 것은 짙은 캣츠아이 선글라스 뒤의 도도한 표정과, 슈트와 함께 흩날리는 머리카락!




위 따옴표

블랙 요원 필수템 '레더'


'굿캐스팅' 국정원 복귀한 최강희의 '블랙요원 룩'

블랙 요원으로서 '레더'를 빼놓고 패션을 논할 수 없다. '굿캐스팅' 포스터에서 바비인형 비율을 자랑한 최강희가 걸친 것 역시 오버핏의 레더 재킷이다. 여기에 딱 달라붙는 이너와 하이웨스트 스키니, 싸이 하이 부츠를 매치, 프로페셔널한 스파이로 완벽 변신했다. 실버 재질의 커다란 링 귀걸이는 힙한 매력까지 더해준다.




위 따옴표

시크+힙한 올블랙 액션룩


'굿캐스팅' 국정원 복귀한 최강희의 '블랙요원 룩'

동료를 구하러 가는 액션 씬에서 역시 최강희의 패션이 눈에 띈다. 높게 틀어 묶은 포니 테일에 발끝까지 '올블랙'으로 맞춰 힙하게 소화한 최강희. 슬림핏의 검은 이너에 크롭 후드티를 레이어드, 여기에 조거 팬츠까지 매치해 캐주얼하면서도 시크한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영문 프린팅의 후드 스트랩과 빅 사이즈 벨트가 포인트!



사진='굿캐스팅' 공식 홈페이지, 최강희 인스타그램



주예진 인턴기자 yetinlife@asiae.co.kr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