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컨버스, 개성 넘치게 소화하는 3가지 스타일링

패셔니스타들의 데일리 슈즈, '컨버스'

주예진 기자 2020.05.05

주예진 기자

2020.05.05
컨버스, 개성 넘치게 소화하는 3가지 스타일링

어떤 스타일과 매치해도 찰떡 같이 어울리는 운동화, 컨버스 스니커즈. 그 경쾌한 매력에, 봄이 오면 컨버스는 어김없이 우리의 데일리 아이템이 된다. 그건 패셔니스타들에게도 마찬가지. '사복 장인'들의 인스타그램 속에서 그들이 각자의 개성대로 소화한 컨버스를 찾아보았다.




위 따옴표

강민경 _ 컬러 컨버스


컨버스, 개성 넘치게 소화하는 3가지 스타일링


알록달록한 컨버스는 신기만 해도 트렌디해지는 마성의 아이템! 강민경은 비비드한 컨버스에 과감하게 도전, 완벽하게 소화하는 패셔니스타의 면모를 보인다. 발목을 덮는 롱 원피스에 오렌지 컬러 컨버스를 매치해 마냥 청순하게만 보이는 것이 아닌, 캐주얼하면서도 러블리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셔츠에 와이드 진을 입은 날 역시 클래식한 착장이 심심해 보이지 않는 샛노란 컨버스로 포인트를 주었다. 강민경처럼 좋아하는 색상의 컨버스를 마련해, 매일 매일 자신의 개성을 살려 보는 것은 어떨까.




위 따옴표

차정원 _ 양말 포인트


컨버스, 개성 넘치게 소화하는 3가지 스타일링


'기본템'인 블랙, 화이트 컬러의 컨버스도 특색 있게 소화 가능한 방법이 있다. 바로 양말과 함께 스타일링하기! 차정원은 블랙 재킷을 볼캡, 컨버스, 데님과 매치해 심플하면서도 캐주얼한 착장을 완성했다. 여기에 오렌지 컬러의 양말을 신는 차정원만의 포인트가 돋보인다. 미니 원피스를 입을 때도 마찬가지. 차정원은 비비드한 블루 원피스를 하얀 컨버스와 함께 스타일링해, 클래식하면서도 발랄한 매력을 선보였다. 그 매력의 중심엔 발목까지 길게 올라오는 크림빛 양말이 있다.




위 따옴표

현아 _ 꺾어신기


컨버스, 개성 넘치게 소화하는 3가지 스타일링


현아는 베이직한 디자인의 컨버스까지도 자신만의 스타일로 물들인다. 특히 컨버스를 자주 꺾어 신어, 자신의 힙한 무드를 배가한다. 현아는 고급미 넘치는 체크 재킷을 컨버스와 믹스 매치, 사랑스러우면서도 빈티지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꺾어 신은 컨버스에 시선이 간다. 휴가를 떠난 현아의 데일리 룩에서 역시 눈에 띄는 것은 꺾어 신은 컨버스. 민소매 점프슈트에 흰 셔츠를 걸친 현아는 컨버스를 꺾어 신으면서 보다 시원하면서도 시크해보인다.



주예진 인턴기자 yetinlife@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