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백 투 베이직! '슬의생' 전미도의 출근 룩 vs 휴일 룩

주 7일 코디가 두렵지 않은 채송화 스타일링.

김보미 기자 2020.04.23

김보미 기자

2020.04.23
백 투 베이직! '슬의생' 전미도의 출근 룩 vs 휴일 룩

요즘 시청자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tvN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그런데 탄탄한 스토리만큼 에디터의 마음을 잡아끈 것이 있었으니, 바로 극중 배우 전미도(채송화 역)의 패션이다. 출근 룩부터 휴일 룩까지, 주 7일 코디에 고민을 덜어줄 수 있는 '슬의생' 속 전미도 스타일링을 알아보자.


세련된 블라우스 스타일링을 선보이고 있는 전미도.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현장포토 세련된 블라우스 스타일링을 선보이고 있는 전미도.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현장포토

여러 아이템을 알맞게 코디하는 것이 어렵다면, 백 투 베이직이 답. 화려한 스타일링보다는 기본에 충실한 룩을 선보이고 있다.

극 중 전미도가 가장 많이 착용하는 것은 블라우스와 슬랙스. 주로 패턴이 들어가 있지 않고, 라인이 드러나지 않는 아이템을 선택해 단정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네이비 컬러의 블라우스에 아이보리 슬랙스, 화이트 블라우스에 아이보리 슬랙스 등 밝은 크림색의 팬츠 스타일을 자주 선보이는 편.

이 스타일링에 약간의 포인트를 주고 싶다면, 골드 컬러의 액세서리를 착용해 보자. 비비드한 컬러의 백으로 시선을 사로잡아 보는 등 과감한 시도를 해 보는 것도 좋다.


블랙 목 폴라에 그레이 팬츠를 매치한 모습.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현장포토 블랙 목 폴라에 그레이 팬츠를 매치한 모습.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현장포토

'슬의생' 멤버들의 밴드 연주 장면에서는 목 폴라를 입었다. 검정색 목 폴라를 그레이 팬츠와 멋스럽게 착용한 모습이 눈에 띈다.

그의 스타일링은 올 블랙은 부담스럽고, 시크한 무채색 룩은 입어 보고 싶을 때 시도해 보기 좋다. 조금씩 명도가 다른 무채색을 톤온톤으로 코디하면 지루하지 않으면서도 깔끔한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블랙 이너에 그레이 팬츠, 또는 그레이 이너에 블랙 셋업 슈트 등 무궁무진하게 응용도 가능하다. 여기에 시계나 귀걸이 등 최소한의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주면 적당히 포멀하면서도 세련된 코디, 끝!


흰색 맨투맨에 조거 팬츠로 캐주얼한 스타일링 완성.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현장포토 흰색 맨투맨에 조거 팬츠로 캐주얼한 스타일링 완성.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현장포토


병원에서의 포스 있는 모습은 잠시 안녕. 활동성 있는 팬츠를 예쁘게 매치한 캐주얼 패션도 눈길을 끈다.

교회에서의 댄스 장면에서 착용한 화이트 맨투맨과 아이보리 컬러의 조거 팬츠. 편안하고 활동성이 있어 누구나 시도하기 좋은 코디다. 여기에 흰색 양말과 운동화를 코디해 은은하고 따뜻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귀여운 느낌이 강한 전미도의 조거 팬츠 스타일링을 좀 더 시크하고 힙하게 업그레이드 하고 싶다면, 크롭 맨투맨이나 크롭 후드 등 짧은 기장의 탑을 팬츠와 매치해 보는 것을 추천.


레트로 감성을 가득 담은 전미도의 스타일링.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현장포토 레트로 감성을 가득 담은 전미도의 스타일링. 사진=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현장포토

과거 회상 장면에서 자주 등장하는 레트로 룩! 요즘 핫한 아이템인 숏 카디건과 와이드 팬츠로 당장 따라 입고픈 패션을 완성했다. 라운드 넥 카디건의 단추를 모두 잠그고, 마치 니트를 입은 것처럼 연출해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풍긴다.

카디건과 팬츠 외에, 이 사진에서 주목해 보아야 하는 것은 바로 머리띠. 레트로 바람을 타고, 곱창 밴드에 이어 셀럽들에게 사랑받기 시작한 헤어 액세서리다. 머리띠 하나만으로도 포인트를 줄 수 있으니, 마음에 드는 것을 골라 코디해 보는 건 어떨까?



김보미 인턴기자 jany6993@asiae.co.kr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