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사랑꾼들의 #럽스타그램♥ 속 커플룩

3쌍3색, 커플룩 코디의 이모저모

주예진 기자 2020.04.21

주예진 기자

2020.04.21
사랑꾼들의 #럽스타그램♥ 속 커플룩

봄, 설렘과 달달함으로 가득한 계절이다. 연애하기 좋은 이 시기에 사랑을 표현하기 딱 좋은 것이 있으니, 바로 '커플룩'이다. 셀럽들 역시 럽스타그램으로 커플룩을 공개, 핑크빛 애정을 뽐내고 있다.


흥미로운 점은 커플마다 개성이 녹아 있는 룩을 선보인다는 것. 연예계 대표 커플 3쌍의 커플룩을 분석하였으니, 나에게 맞는 스타일을 골라 도전해보는 것은 어떨까.




위 따옴표

던♥현아 "다르지만 같아!"


사진=현아 인스타그램 사진=현아 인스타그램

가수 던과 현아는 #럽스타그램으로 당당하게 공개 연애를 이어가고 있다. 남다른 패션 감각을 가진 둘의 럽스타그램 속 커플룩에 눈길이 갈 수 밖에 없는데. 각자의 개성대로 전혀 다른 아이템을 선택했음에도 나란히 찍힌 둘의 착장은 묘하게 어울리기 때문이다.


던은 차콜색 티셔츠에 루즈한 트레이닝 복을 걸치면서 편안함을 자랑했다. 반면 현아는 레더 재질의 탑에 멜빵 치마를 매치, 양갈래와 발목 양말으로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둘이 맞춘 커플템은 나이키 운동화 뿐. 전혀 다른 분위기의 착장을 톤온톤으로 맞춰 서로에게 물드는 스타일을 완성했다.


다른 사진에서 역시 마찬가지. 길게 올라오는 양말을 제외하곤 공통 아이템이 없으나, 각자 비비드한 색감의 상의와 데님 스타일 하의로 '커플 꾸러기룩'을 보여주었다.




위 따옴표

김무열♥윤승아 "모던, 심플, 클래식"


사진=윤승아 인스타그램 사진=윤승아 인스타그램

결혼 5년차에 접어든 배우 김무열과 윤승아는 여전한 #럽스타그램으로 금슬을 인증하고 있다. 결혼 전부터 각자 패셔니스타로 유명했던 두 배우는 비슷하면서도 다르게 입는 시밀러룩을 애용한다. 한 가지 포인트만 맞춰 입는 둘에게선 꾸미지 않은 듯한 자연스러움이 묻어난다.


김무열과 윤승아는 '블랙'을 메인으로 전시회 데이트에 어울리는 시밀러룩을 선보였다. 김무열은 블랙 폴라티 이너 위로 따스함이 감도는 모직 슈트를 입었다. 윤승아 역시 블랙 아이템을 매치하였으나 재질은 전혀 다른 레더 아우터와 벨벳 스커트를 선택했다.


김무열과 윤승아의 커플룩은 함께 있을 때 보다 사랑스럽다. 다른 사진 속 김무열과 윤승아는 상의는 '니트', 하의는 '아이보리'로 맞추었다. 하나하나 다른 디자인의 아이템이지만, 둘의 공통된 심플하고 모던한 분위기에 연인 티가 나는 스타일링이다.




위 따옴표

지오♥최예슬 "거울 같은 커플룩"


사진=최예슬 인스타그램 사진=최예슬 인스타그램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등 각종 SNS에서 #럽스타그램을 선보이고 있는 가수 지오와 배우 최예슬. 둘은 동일한 디자인이나 컬러의 아이템으로 '커플룩의 정석'을 보여준다. 결혼 전부터 꾸준히 달달한 모습들을 공개해왔던 꿀 떨어지는 신혼부부다운 룩이다.


지오와 최예슬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똑같이 맞춰입기도 했다. 검은색 볼캡과 반바지에 보라색 커플티. 심지어 양말과 운동화 컬러까지 맞춘 영락없는 사랑꾼이다.


둘의 거울 같은 커플룩은 겨울에도 이어진다. 지오와 최예슬은 프린팅 된 캐릭터의 크기만 다른 동일 브랜드의 커플 후드티를 맞췄다. 귀여운 매력의 오버사이즈핏 후드티에 함께 착용한 비니 역시 둘의 커플템! 보는 사람마저 흐뭇해지는 사랑스러운 커플룩이다.



주예진 인턴기자 yetinlife@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