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집에서 노는 김우석의 하루

랜선 남친 화보

김은지 기자 2020.04.20

김은지 기자

2020.04.20
집에서 노는 김우석의 하루

가수 김우석이 팬들에 대한 진심을 고백했다.


싱글즈는 김우석의 랜선 남친 화보를 20일 공개했다. '집에서 노는 김우석의 하루'라는 콘셉트로 촬영된 이번 화보에서 김우석은 내 남자친구가 입었으면 하는 남친룩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저장하고 싶은 화보를 완성했다.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불타는 금요일로 3라운드까지 오르며 숨겨둔 실력을 발휘한 김우석은 "가면 쓴 예고편 3초만 보고도 팬들이 눈치를 챘더라. 어쩔 땐 나보다 나를 더 많이 아시는 것 같아 깜짝 놀랄 때가 있다. 이렇게 큰 사랑을 받는 만큼 열심히 해야겠다고 다짐하게 된다"며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인기 웹드라마 '에이틴' 제작진의 신작으로 방영 전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는 '트웬티트웬티(Twenty-Twenty)'에 캐스팅, 연기 활동을 예고한 김우석은 "연기는 처음이니까 기분이 남다르다. 잘 할 수 있을지 걱정도 있지만 도전이 있어야 앞으로 나갈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지금의 도전을 응원해 주셨으면 좋겠다. 긴장하지 않고 잘 이겨내서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고 싶다"며 포부를 전했다.

집에서 노는 김우석의 하루

집에서 노는 김우석의 하루

가수 김우석 화보 가수 김우석 화보

첫 솔로 팬클럽 모집도 앞두고 있는 김우석은 "아직 실감이 나질 않는다. 현실처럼 느껴지지 않아 아직도 꿈만 같다. 팬클럽을 모집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조차 못해봤다. 너무 감격스러운 일인 만큼 팬덤명 후보도 정말 고심했다. 팬클럽을 나를 상징하는 집약체라 하나하나 공들여 갖춰 나가고 싶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직접 곡 작업에 참여하며 상반기 솔로 앨범 발매를 앞둔 김우석은 "이번 앨범에는 저마다 색이 다른 곡들로 채울 예정이다. 아이돌 분위기, 어쿠스틱 등 다채로운 곡들을 들려드리고 싶다. 곡을 작업하는 사람이라면, 자기가 만든 것에 자신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며 솔로 앨범에 대한 자신감을 비쳤다.


"이제는 달릴 준비가 되었다"고 포문을 연 김우석은 "앞으로 걷다가 뒷걸음 친 적도 있고, 넘어진 적도 있고, 제자리에서 준비만 한 시간도 있었다. 이런 과정들이 있었기 때문에 이제는 달릴 준비가 되었다고 본다. 가볍게 뛰기 시작한 요즘 정말 재미있다. 그때그때 방향은 달라질 수 있겠지만 음악 하는 김우석은 변함 없을 거다. 팬분들께서 뿌려 주신 씨앗에 물을 주고 잘 키워내는 건 내 몫이다"며 본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사진=싱글즈



김은지 기자 hhh50@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