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한소희와 여다경, 어떻게 다를까

"다경이는 새침해요"

김은지 기자 2020.04.17

김은지 기자

2020.04.17
한소희와 여다경, 어떻게 다를까

배우 한소희가 김희애를 롤모델로 삼았다.


그라치아는 JTBC 금토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여다경 역으로 활약 중인 한소희의 화보를 17일 공개했다. 'To be curious'를 타이틀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한소희는 신비롭고 매혹적인 아름다움을 강조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한소희는 "여다경은 새침하지만 저는 그에 비해 털털한 면이 있어요. 사람들과 이야기하는 걸 좋아하고 잘 모르는 사람과도 금방 친해지는 편이에요. 그리고 여다경은 감정적인데 반해 저는 이성적인 판단을 할 줄 아는 타입이죠. 무모한 일은 벌이지 않는 스타일이에요"라고 전했다.

한소희와 여다경, 어떻게 다를까

배우 한소희 화보 배우 한소희 화보

앞으로 어떤 역할이나 작품을 해보고 싶은지 묻는 질문에는 "김희애 선배님의 전작들과 지금 연기하시는 모습을 가까이에서 지켜보며 '나도 저 배우처럼 되고 싶다'는 생각을 갖게 되었어요. 김희애 선배님이 연기한 역할들은 여성이 중심이 되어 극을 이끌어가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는데, 저도 그렇게 진취적인 캐릭터를 연기해 보고 싶어요"라고 답했다.


사진=그라치아



김은지 기자 hhh50@asiae.co.kr

더 가까이, 라이킷을 만나보세요!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