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색상 바

김서형 "멋지게 살아보고 싶어졌다"(화보)

김서형, 얼루어 화보 공개
"성실하게 최선을 다하며 살아왔다고 자부"

김은지 기자 2020.02.20

김은지 기자

2020.02.20
김서형 "멋지게 살아보고 싶어졌다"(화보)

]배우 김서형이 특유의 진취적인 매력을 선보였다.


SBS 새 월화 드라마 '아무도 모른다' 주인공 차영진 역으로 화려한 컴백을 예고한 김서형이 20일 화보를 공개했다. 그는 가죽 재질의 재킷, 스커트, 롱부츠 등 웨스턴룩을 카리스마 넘치게 소화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김서형은 "내 생각을 꼼꼼하게 전달하고 싶다. 나는 뭐든 성실하게 최선을 다하면서 살아왔다고 자부한다. 그래서 이 인터뷰도 최선을 다해 임하고 싶다"고 전했다.

김서형 "멋지게 살아보고 싶어졌다"(화보)

김서형 "멋지게 살아보고 싶어졌다"(화보)

이어 김서형은 최근 자주 하는 생각과 관련해 "멋있어지고 싶다"면서 "나는 원래 멋진 사람이 아니지만, 그 수식어 덕분에 어디 한번 멋지게 살아보고 싶어졌다. 김서형이라는 개인도 멋있어지고 싶지만, 저와 직접적으로든 간접적으로든 관계 맺는 우리가 어떻게 하면 좀 더 멋있어질 수 있을지 생각하고 자주 스스로 물어보듯 다짐한다"고 이야기했다.


'아무도 모른다'는 오는 3월 2일 첫 방송된다.


사진=얼루어



김은지 기자 hhh50@asiae.co.kr
위로가기